헤럴드 팝

가요

'톡! 라이브' 스피카, 2년 만의 완전체 출연에 눈물..다시 뭉치자 약속

기사입력 2019. 04. 04 14:18
리얼라이프
★바쁜아침 굶지말고 간편하게, 단호박밀크밀 반값특가
이미지중앙


[헤럴드POP=김나율기자]걸그룹 가창력 끝판왕 ‘스피카’가 해체 이후 2년 만에 웹예능 ‘톡!라이브’ 라이브 방송에 완전체로 출연해 화제다.

지난 3일 ‘톡!라이브’ 4회 생방송에는 ‘스피카’의 해체 이후 홀로서기 행보 중인 ‘양지원’과 ‘김보형’이 출연했다.

양지원은 스피카 활동 종료 이후, 오디션 프로그램 ‘더유닛’을 통해 ‘유니티(UNI.T)’로 다시 한번 데뷔한 일화를 전하며 끊임없는 도전정신으로 MC인 토니안, 이재원을 놀라게 했다. 또한 김보형은 마음이 맞는 친구들과 자유롭게 음악 작업 중이라고 밝히며 솔로 아티스트로서의 행보에 대한 기대감을 선사했다.

양지원과 김보형은 거의 2년 만의 공동출연이라며 기다렸을 팬들을 위해 스피카 활동 중 가장 좋아했던 곡 ‘투나잇’ 듀엣 무대를 선보였다. 애초 1절만 부르기로 했던 곡이 끊기지 않자 당황한 두 사람 얼결에 나머지 소절을 이어 불렀고, 이때 ‘스피카’의 멤버 김보아, 박시현, 나래가 깜짝 등장했다. 전혀 예상하지 못했던 세 사람의 등장에 김보형은 감격의 눈물을 흘려 생방송을 지켜보던 시청자들에게 감동을 자아내기도.

이날 ‘스피카’는 해체 후 2년 만에 완전체 출연이라며 이렇게 다시 한번 뭉칠 수 있어 감회가 남다르다고 눈시울을 붉혔다. 스피카의 모습을 지켜본 MC 토니안, 이재원은 ‘무한도전’ 토토가 때 자신들의 모습을 보는 것 같아 함께 울컥했다며 남다른 소감을 드러냈다.

이날 스피카는 각자의 근황과 함께, 언젠가 꼭 스피카로 다시 한 번 뭉치자고 약속하며, 돈독한 우정을 아낌없이 보여주었다. 수많은 어려움을 겪고도 변치 않는 ‘스피카’ 멤버들의 음악에 대한 꿈과 서로에 대한 애정에 생방송 시청자들은 레전드 방송이었다는 아낌없는 칭찬을 쏟아냈다는 후문.

한편, 국내최초 음주 생방송 ‘톡!라이브’는 1세대 아이돌 토니안, 이재원이 후배들과 함께 술 한잔 나누며 진솔한 대화를 나누는 SM CCC LAB의 신개념 웹예능 프로그램으로, SM CCC LAB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매주 수요일 오후 8시 라이브로 방송된다.

사진=SM CCC LAB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