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방송

"남양유업 회장님께 전달"‥'뉴스데스크' 황하나, 대화 내용 추가 공개

기사입력 2019. 04. 15 20:18
리얼라이프
★빼자까페★ 하루2잔, 날씬한 습관 고품격 다이어트
[헤럴드POP=박서현기자]
이미지중앙

황하나가 경찰과의 유착관계를 부인한 가운데 또다른 대화 내용이 추가로 공개됐다.

15일 MBC '뉴스데스크'에서는 남양유업과 경찰의 유착관계를 의심할만한 황하나와 지인의 대화내용을 포착했다고 보도했다.

이날 '뉴스데스크' 측은 황하나가 지난 자신의 고소건에 대해 "남양유업 회장님에게까지 전달됐다"며 "이미 일은 커졌다. 회사랑 부모님까지 들쑤셔 놨는데 우리 쪽에서 어떻게 나갈 것 같아"라는 문자를 지인에게 보낸 것이 확인됐다고 덧붙였다.

다만 앞서 황하나의 경찰청장 언급에 대해서는 "경찰서장이 아니라 경무과장 만났다고 밝혔다"며 "경무과장이 황씨가 울고 있는 것을 봤고 진정시키는 과정에서 과장실 데려간 것"이라며 "황씨가 상황실을 보고 싶다고 한 것이고 누군지 몰랐던 것으로 보인다"고 덧붙였다.

한편 MBC '뉴스데스크' 측은 황씨 가족 등 주변 인물도 추가로 조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