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방송

'냉장고를 부탁헤' 샘 해밍턴, 정호영 셰프 음식 "마음 훔쳐갔다"

기사입력 2019. 04. 16 00:15
리얼라이프
★주름완화와 탄력까지 '코리아나'7종세트 '8만원대'
이미지중앙

사진 = JTBC '냉장고를 부탁해' 방송화면 캡처


[헤럴드POP=황미례 기자]'냉장고를 부탁해' 샘 해밍턴이 정호영 셰프의 손을 들어줬다.

15일 방송된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서는 샘 해밍턴의 냉장고를 가지고 김승민 셰프와 정호영 셰프이 대결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샘 해밍턴은 김승민 셰프는 샘해밍떡을 맛보고 "이 조합 정말 잘 맞는다"며 "겉은 바삭하고 속은 부드럽다"고 감탄했다. 샘 해밍떡이 맛본 음식은 궁중 떡볶이와 라이스페이퍼를 이용한 김말이였다.

이어 정호영 셰프의 게장이 달라달라를 맛본 샘 해밍턴은 "우엉이랑 도미가 잘 맞는다"며 게장을 맛본 그는 "연어가 사대기를 확 때린다"며 감탄했다.

또한 시금치 무침을 먹은 샘 해밍턴은 평소 크림파스타도 잘 먹지 않는다고 이야기했지만 이내 웃으며 "시금치 이렇게 맛있는지 몰랐다"며 만족스러워했다.

이어 샘 해밍턴은 정호영 셰프의 손을 들어줬고, "시금치가 내 마음을 훔쳐갔다"고 이야기해 눈길을 끌었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