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방송

'아이돌룸' NCT DREAM 천러,팀내 노잼 멤버 폭로 "제노잼"

기사입력 2019. 04. 16 19:04
리얼라이프
★가을에 챙겨 먹으면 더 좋은 추천푸드7
이미지중앙

JTBC='아이돌룸' 캡쳐


[헤럴드POP=서유나 기자]천러가 같은 멤버 제노를 저격해 웃음을 줬다.

16일 방송된 JTBC '아이돌룸'은 '헬로 외국인돌' 특집으로 진행, 12명의 글로벌 아이돌이 출연해 각자의 매력을 뽐냈다.

이날 슈화는 한국어로 제일 좋아하는 단어가 있냐는 말에 "우기야"를 좋아한다고 말했다. 이어 민니는 "헐"이라고 답했다. 다른 언어로 '헐'을 표현할 수 없다는 것. 이에 다른 외국인 아이돌들도 공감했다.

천러는 NCT 속 신조어로 '갑분런'을 소개했다. 이 말의 의미는 "갑자기 분위기 런쥔이 이거 아니야"였다. 그러면서도 런쥔은 "저보다 더 재미없는 멤버가 있다"며 "제노잼"이라고 제노를 저격했다.

한편 펜타곤 유토와 JBJ95 켄타도 본인들의 멤버들을 노잼으로 저격, 웃음을 줬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