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방송

'라디오쇼' 스탠리 "유승호는 영화업계에서도 칭찬이 자자..자기 관리 최고봉"

기사입력 2019. 04. 24 11:24
리얼라이프
★79만원 '코리아나 화장품세트' 8만원대 100세트한정
[헤럴드POP=이현진 기자]
이미지중앙

KBS 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 보이는 라디오 캡처



스탠리가 잘 자란 아역 배우로 유승호를 꼽았다.

24일 오전 방송된 KBS 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의 '씨네다운타운' 코너에는 스탠리가 게스트로 출연해 청취자들과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번 영화 이야기의 주제는 아역 배우. 스탠리는 "옛날에 아역배우들은 흔히 말하는 국어책 읽기 연기를 한다는 말이 많았다. 그런데 아역 배우들의 연기력이 상당해졌다. 요즘에는 또 '곡성'에 김환희 양이 있다. 상대역이 곽도원 씨였는데도 연기력에서 밀리지 않았다. 요즘 아역들은 나이만 어리다 뿐이지 감정 처리에 있어서는 성인 못지 않은 연기력을 보여주고 있다"고 아역 배우들의 연기력을 칭찬했다.

이어 스탠리는 아역 배우들 중 정변의 대표주자로 유승호를 꼽았다. 스탠리는 "유승호 씨는 영화 업계에서도 칭찬이 자자하다. 성인이 되자마자 군대를 갔다오고 본격적으로 연기활동을 시작했다. 정말 자기 관리가 대단한 친구다"고 유승호를 칭찬했다.

박명수는 "아역이 성인 배우로 성공하는 사례가 많냐"고 물었고 스탠리는 "예전에 비해 확실히 많아진 것 같다"고 답했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