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한류

"설현 몸 가짜였다"..충격 폭로

기사입력 2019. 05. 07 12:36
리얼라이프
★79만원 '코리아나 화장품세트' 8만원대 100세트한정
이미지중앙

채널A


설현 대역 모델이 화제다.

최근 방송된 채널A '풍문으로 들었쇼'에서는 대역 모델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슬리피는 설현의 완벽한 몸매가 가짜라는 논란이 생긴 적이 있다고 언급했다. 당시 광고 대역 모델이 "이거 내 몸매야"라고 SNS에 글을 남겨 논란에 휩싸였다고 설명했다.

논란으로 인해 광고를 찍은 통신사 또한 혼란에 빠졌다고 덧붙였다. 이에 대해 연예부기자는 몸매 대역만으로도 대중들은 충격에 휩싸였다고 말했다.

이를 들은 홍석천은 "수중촬영시에 대역모델을 데려가기도 한다"고 전했다. 또한 광고, 영화, 드라마 등에서 대역을 활용하기에 대역을 쓰는 것이 드문 경우만은 아니라고 설명했다.

더불어 박하나는 김태희의 대역 모델 오디션을 본 적이 있다고 언급했다. 해외 촬영시에는 동시에 같은 사람이 다른 장소에서 찍기 위해서는 대역 모델을 사용하기도 한다고 전했다. 이어 박하나는 "김태희의 대역 모델을 하는게 영광이였지만 결국 떨어졌다"며 아쉬움을 표했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