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영화

송새벽X유선 '진범' 7월10일 개봉확정…메인포스터 공개

기사입력 2019. 06. 13 08:00
리얼라이프
★가을에 챙겨 먹으면 더 좋은 추천푸드7
이미지중앙

영화 '진범' 포스터


[헤럴드POP=이미지 기자] '진범'이 개봉일을 확정하며, 송새벽과 유선의 긴장감 넘치는 대치 상황을 담은 메인 포스터를 공개했다.

영화 '진범'은 피해자의 남편 ‘영훈’(송새벽)과 용의자의 아내 ‘다연’(유선)이 마지막 공판을 앞두고 서로를 향한 의심을 숨긴 채 함께 그날 밤의 진실을 찾기 위한 공조를 그린 추적 스릴러.

이번에 공개된 메인 포스터는 먼저 90도로 기울어진 피해자의 남편 ‘영훈’과 용의자의 아내 ‘다연’의 모습으로 눈길을 사로잡는다. 위아래로 엇갈린 채 속내를 알 수 없는 표정으로 서로를 응시하고 있는 두 사람은 하나의 진실을 두고 서로 다른 목적을 가진 아이러니한 공조의 시작을 알리며 호기심을 자극한다. 아내가 왜 죽음에 이르게 되었는지 밝히려는 ‘영훈’과 남편의 무죄를 입증하는 것이 우선인 ‘다연’이 펼칠 팽팽한 갈등이 어떻게 그려질지 궁금증을 더하는 것.

여기에 이들의 뒤로 펼쳐진 살인 사건 현장은 그날 밤의 참혹했던 상황을 예상케 하며, ‘그날 밤 진실을 찾기 위한 위험한 공조’를 벌이게 된 인물들의 아슬아슬한 관계와 충격적인 사건의 진실을 암시하며 기대감을 고조시킨다.

서로를 향한 의심을 숨긴 송새벽과 유선의 위험한 공조를 담은 메인 포스터를 공개한 '진범'은 오는 7월 10일 개봉한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