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가요

[팝업★]"건강한게 멋진 것"‥비와이, 마약 누명에 쿨한 대처→정규 2집+'쇼미8' 귀환

기사입력 2019. 06. 13 11:33
리얼라이프
★주름완화와 탄력까지 '코리아나'7종세트 '8만원대'
[헤럴드POP=박서현기자]
이미지중앙

비와이/사진=헤럴드POP DB


비와이가 때아닌 마약 누명에 쿨한 대처를 하고 곧 정규 2집 컴백을 예고해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지난 12일 비와이는 자신의 인스타스토리를 통해 '비와이 마약'이라는 포털사이트 내 연관검색어를 캡처하고 "저는 '비와이'다", "난 마약이란 것을 내 인생에서 본 적도 없다"라고 해명했다.

이어 독실한 기독교 신자인 그는 "비와이는 구약과 신약만 함", "그가 아는 약은 오직 구약과 신약" 등 네티즌들이 기사에 단 댓글을 캡처해 게재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실검에 올라온 김에 검사하자"라는 댓글에는 "하세요"라며 쿨한 대처를 하기도.

뿐만 아니라 비와이는 "마약하지 말자", "얘들아. 건강한 게 멋진 거다"라는 글도 추가로 게재하며 억울할 수 밖에 없는 마약 누명을 쿨하게 받아쳐 눈길을 사로잡았다.

앞서 이날 YG소속 보이그룹 아이콘 멤버 비아이가 마약 의혹에 휩싸였다. 한 매체는 비아이가 지난 2016년 마약류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긴급 체포된 A씨에게 마약을 구매하려고 했다고 보도했다. 하지만 A씨가 3차 조사에서 비아이와 관련된 진술을 번복했고, 경찰은 비아이를 소환조사 조차 하지 않았다고 폭로했다.

이에 비와이는 비아이와 비슷한 이름 때문에 불똥을 맞았다. 비아이를 비와이로 착각한 몇몇 네티즌들이 그의 SNS에 찾아가 댓글 테러를 한 것. 그러나 비와이는 오히려 단호하게 자신이 아님을 어필하고 마약사범들에게 일침까지 더해 훈훈함을 자아냈다.

이미지중앙

비와이 인스타


이와 함께 비와이의 7월 컴백 및 '쇼미더머니8' 프로듀서 합류가 전해져 화제에 올랐다. 정규2집 컴백을 꾸준히 스포해오던 비와이는 "몇 곡이 실렸으며 좋겠냐", "조금만 기다려달라"며 신곡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또한 Mnet 오디션 프로그램 '쇼미더머니5'에서 우승을 거머쥐며 스타덤에 오른 비와이는 오는 여름 방송되는 '쇼피머더니8'에 프로듀서로 금의환향한다.

비와이는 2019년 갑작스러운 마약 누명으로 곤혹을 치뤘지만 더 활발한 활동으로 자신의 존재감을 각인시킬 예정이다. 벌써부터 쭉 정해진 열일행보에 대중들의 응원이 이어지고 있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