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방송

최웅, '바람이 분다' 캐스팅 확정..톱배우 송영훈役[공식]

기사입력 2019. 06. 13 12:33
리얼라이프
★주름완화와 탄력까지 '코리아나'7종세트 '8만원대'
이미지중앙


[헤럴드POP=천윤혜기자]배우 최웅이 JTBC 새 월화드라마 ‘바람이 분다’에 합류한다.

'바람이 분다'는 이별 후에 다시 사랑에 빠진 두 남녀가 어제의 기억과 내일의 사랑을 지켜내는 이야기를 그린 로맨스 드라마다.

여기에 최웅은 극 중 배우 송영훈 역을 맡아 극에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 최웅이 연기하는 송영훈은 모든 방송 관계자들이 함께 일을 하고 싶어하는 톱배우이다. 스텝들의 선망을 받으며 대한민국에서 제일 잘 나가는 배우로 변신할 최웅의 연기와 극중 송영훈의 합류로 더욱 재미가 더해질 드라마에 대한 귀추가 주목된다.

최웅은 차근히 필모그래피를 쌓으며 대중들에게 사랑을 받고 있는 배우다. 드라마 ‘백일의 낭군님’, ‘도깨비’, ‘역도요정 김복주’, ‘태양의 후예’ 등 다수의 인기 드라마 속에서 내공 있는 연기로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찍은바있다. 이에 최웅이 ‘바람이 분다’에서 보여줄 또 다른 매력에 관심이 주목된다.

앞서, 최웅은 현재 정재영, 이기우, 이성우, 김영대 등 배우들이 소속되어 있는 매니지먼트 기업 아우터코리아의 소속 배우로 다방면에서 왕성하게 활동하고 있다.

한편, 최웅이 출연하는 ‘바람이 분다’는 매주 월, 화요일 밤 9시 30분 JTBC에서 방송된다.

사진제공 = 아우터코리아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