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방송

[POP이슈]"골든볼 멋있어" 김수로→윤은혜, U-20 준우승에 ★들도 축하물결

기사입력 2019. 06. 16 11:13
리얼라이프
★커피만 마셔도 살이 빠진다?! 빼자카페 리얼특가
이미지중앙

김소혜. 김수로. 윤은혜. 한승연/사진=헤럴드POP DB



[헤럴드POP=김나율기자]'2019 FIFA U-20 월드컵'에서 한국대표팀이 준우승을 차지한 가운데, 스타들의 축하 물결이 일고 있다.

16일 새벽(현지시간) 폴란드 우치 경기장에서 '2019 FIFA U-20 월드컵' 결승전이 열렸다 이날 한국과 우크라이나가 맞붙었고, 아쉽게도 1-3으로 패하며 준우승을 차지했다. 이에 스타들은 앞다퉈 자신의 SNS 계정에 준우승 축하 글을 올리기 시작했다.

먼저 김수로는 "덕분에 너무나 행복한 시간들을 보냈습니다. 너무나 이미 대단한겁니다. 준우승 너무나 축하해요. 대한민국 축구 화이팅! 만세! 만만세! 대한민국 구는 이미 최곱니다"라고 말하며 한국 축구를 치켜세웠다.

그룹 아이오아이 출신 김소혜는 "U-20 월드컵 준우승! 모두 정말 고생하셨습니다!"라고 글을 올렸다. 그룹 카라 출신 한승연도 "준우승! 감사합니다. 축하합니다! 잘 컸습니다! 고마워요!"라고 감사 인사를 전했다.

이강인의 골든볼에 대한 칭찬도 있었다. 윤은혜는 "정말 꿈 같은 U-20 월드컵이 끝났습니다! 끝까지 싸워 준 우리 선수들 한 선수 한 선수 마다 격려와 박수를 보냅니다. 더 멋질 다음을 기대합니다. 아시아 최초 골든볼! 자랑스럽습니다!"라며 자신의 일처럼 기뻐했다.

한상진은 준우승 결과에 많이 감격한듯 했다. 장문의 글을 올린 한상진은 "대단한 대한민국 청년들. 내 생애 월드컵 결승을 보게 될 줄이야. 진짜 고마워요. 살아서 또 볼 수 있을까. 무언가 버킷리스트가 이뤄진 느낌. 세상이 변화하는 게 아니고 변화하니까 세상이라는 말 실감. 기적 같은 일들이 일어나네요. 꿈은 꾸는 자의 몫이라는데. 나에게도 기적과 꿈도 이뤄지기를"라며 역사의 한순간에 선 것을 기뻐했다.

이어 "근데 아쉽지만 분명 잘한거임. 이강인 진짜 대단한 선수. 내 마음 속에는 선수단 모두가 영웅이고 골든볼 플레이어. 우승한 우크라이나도 축하! 근데 우리 선수들 진짜 축하합니다!"라며 이강인 선수에 감탄했다.

이외에도 배슬기, 강예원 등 다양한 스타들이 축하 물결에 동참했다. 스타들의 축하글에 대중들도 댓글을 달며 함께 환호하고 있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