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방송

[포인트1분]유주 "여자친구 영상보다 (여자)아이들 영상 더 많이 봐..비밀 덕질 중"

기사입력 2019. 07. 03 17:47
[헤럴드POP=김지혜 기자]
이미지중앙

MBC 에브리원 '주간 아이돌' 캡처


여자친구 유주가 양심 고백에 나섰다.

3일 방송된 MBC 에브리원 '주간아이돌'에는 여자친구가 출연해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여자친구는 고기를 걸고 서로 양심 고백을 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에 유주는 "저희 리얼리티 말고 타 아이돌 리얼리티를 많이 챙겨본 것 같다"고 양심 고백을 했다.

예린은 "여자친구 영상 안 보고 좋아하는 아이돌 영상 봤을 때"라고 단번에 맞혔고, "제가 맨날 이걸로 유주한테 뭐라고 한다"고 정답을 맞힐 수 있었던 이유를 설명했다. 누구의 영상을 보는지 묻는 질문에 유주와 멤버들은 "(여자) 아이들"이라며 "그 친구에 관한 모든 걸 다 본다"고 밝혔다.

하지만 (여자)아이들 중 어떤 멤버를 가장 좋아하는지에 대해선 말을 아꼈다. 유주는 "제가 비밀 덕질 중이라 공개하기가 어렵다"고 머뭇거렸고, 예린은 "맞다. 유주 덕질을 지켜주고 싶다"고 전했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

포토뉴스

+더보기
[긴급]주식이것또 상한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