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방송

'미스트롯' 박성연X두리X정다경, 유닛 '비너스' 결성..23일 음방 데뷔

기사입력 2019. 07. 12 15:02
리얼라이프
★커피만 마셔도 살이 빠진다?! 빼자카페 리얼특가
[헤럴드POP=김지혜 기자]
이미지중앙

‘미스트롯’ 박성연, 두리, 정다경이 유닛을 결성했다.

이들이 결성한 유닛 ‘비너스’는 오는 23일(화) 음악방송으로 데뷔를 앞두고 있으며 신난는 세미 트로트 댄스 곡으로 여름을 강타할 예정이다.

박성연, 두리, 정다경은 ‘미스트롯’을 통해 깜찍 발랄한 매력은 물론 뛰어난 실력으로 눈길을 사로 잡은 바 있어 이들 유닛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비너스의 이번 데뷔 곡은 유명 프로듀서팀 ‘TENTEN’이 프로듀싱을 맡아 눈길을 끌고 있으며 깜찍 발랄한 댄스 곡 ‘깜빡이’로 올 여름 무더위를 날려줄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박성연, 두리, 정다경은 현재 ‘미스트롯 효(孝) 콘서트’ 전국투어 일정을 소화하면서 유닛 무대연습까지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미스트롯’ 준결승 진출자 박성연, 두리, 정다경은 유닛 ‘비너스’를 결성해 오는 23일(화) 데뷔를 앞두고 있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