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방송

[포인트1분] 최무성, 윤시윤에 "문명에 나는 속지 않았고 너는 속은거다"

기사입력 2019. 07. 12 22:31
리얼라이프
★커피만 마셔도 살이 빠진다?! 빼자카페 리얼특가
[헤럴드POP=전하나 기자]
이미지중앙

SBS '녹두꽃' 방송캡쳐


'녹두꽃' 최무성이 윤시윤에 문명에 속았다고 했다.

12일 방송된 SBS 금토드라마 '녹두꽃'에서는 전봉준(최무성 분)이 일본의 제안을 거절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백이현(윤시윤 분)이 전봉준에게 만찬을 제공하고 "일본공사관에서 장군께 귀가 솔깃해질만한 제안을 했다. 사실상 목숨을 살려주겠다는 말이다"라고 했다.

전봉준은 조건이 뻔하다며 "거병의 배후를 토설하라는거 아닌가 대원군이라고 부르면 목숨만 부지하고 임금이라고 부르면 한자리 꾀 차겠지 조선엔 우리말고도 의병이 많으니까 그들에게 정신적 지주는 대원군과 임금이지 그들이 없어지지 않는한 의병을 막지 못한다는 것을 안거 아닌가"라고 말했다.

이어 전봉준은 "똑똑한 자네가 그걸 왜 몰랐는지 그 이유를 난 알것도 같다. 나는 속지 않았고 자넨 속았지 야만이 뒤집어쓴 화려한 가면 문명. 일본은 이제 그 가면도 벗을거다. 자넨 속았어 완벽히"라고 했다.

이에 백이현이 "제가 속은게 아니라 알고 있었다면요"라고 하자 전봉준은 "어느 쪽이던 자네가 개자식이라는 사실은 변하지 않을 것이야"라고 답했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