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방송

[포인트1분] ‘슈퍼밴드’ 루시, 생방송 파이널 무대 피날레 장식.. 이주혁 “자신 있다”

기사입력 2019. 07. 12 22:20
리얼라이프
★커피만 마셔도 살이 빠진다?! 빼자카페 리얼특가
이미지중앙

JTBC '슈퍼밴드'



[헤럴드POP=나예진 기자]생방송 파이널 무대에서 루시 팀이 자작곡을 선보였다.

12일 방송된 JTBC '슈퍼밴드'에서는 생방송 파이널 마지막 무대에 오른 팀 ‘루시’의 무대가 그려졌다.

심사위원 윤종신에게 “루시만의 확실한 색이 생겼다”는 극찬을 들었던 팀 루시는 생방송 무대에서 자작곡 ‘flare’를 선보였다. 결선 무대에서 ‘물’, ‘정글’등의 다양한 컨셉을 노래로 소화해낸 팀인 만큼 방청객들의 기대도 높았다. 직접 소리를 채집하기 위해 놀이공원을 찾는 멤버들의 모습이 영상에 담기기도 했다.

‘flare’는 축제의 장을 연상시키는 흥겨운 분위기의 노래였고, 루시의 새로운 시작을 알리는 출발의 신호탄이기도 했다. 마지막 순서로 무대에 오른 만큼 이주혁은 “피날레를 장식할 만큼 웅장한 곡”이라며 자신감을 드러냈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