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방송

'구해줘 홈즈' 오정연 카페이야기에 눈 '반짝'..."역시 CEO"

기사입력 2019. 07. 21 23:29
리얼라이프
★바쁜아침 굶지말고 간편하게, 단호박밀크밀 반값특가
이미지중앙

MBC '구해줘 홈즈' 캡처





[헤럴드POP=임채령 기자]오정연이 CEO다운 매력을 선보였다.

21일 방송된 MBC '구해줘 홈즈'에서는 주거와 카페를 함께 할 곳을 찾는 의뢰인의 집을 찾는 오정연과 노홍철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덕팀인 오정연과 노홍철은 대전 서구 도마동을 향했다. 두 사람이 찾은 첫 번째 매물은 정원이 있는 가정집이었다.

카페 비주얼과 같은 외부에 이어 내부에는 카페와 같은 인테리어를 자랑하고 있었다.

특히 오정연은 가격을 강조하며 "입지 요건이 가격을 책정하는 데 영향을 미친다"고 말했다. 이어 "이런 동네는 주변에 카페가 전혀 없는 입지 조건이지만 유동인구가 많지 않아 손님을 좀 유입할 필요가 있어 좀 저렴한 가격으로 해야 한다"고 설명했다.

매매가는 3억 9천 8백만원이었고 최대 예산보다 2억 2백만원이 세이브됐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