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영화

[팝인터뷰]박서준 "'기생충' 특별출연 영광..최우식과 고민 공유 좋았다"

기사입력 2019. 08. 14 08:51
리얼라이프
★바쁜아침 굶지말고 간편하게, 단호박밀크밀 반값특가
이미지중앙

배우 박서준/사진=롯데엔터테인먼트 제공


[헤럴드POP=이미지 기자] 배우 박서준이 ‘기생충’에 특별출연한 소감을 밝혔다.

박서준은 제72회 칸국제영화제에서 황금종려상 수상의 영예를 안은 봉준호 감독의 영화 ‘기생충’에 특별출연, 짧은 분량에도 강렬한 존재감을 남긴 바 있다. 최근 서울 종로구 삼청동의 한 카페에서 진행된 헤럴드POP과의 인터뷰에서 박서준은 ‘기생충’에 함께 할 수 있었던 것만으로도 영광이었다고 털어놨다.

이날 박서준은 “갑자기 연락을 받았다. 봉준호 감독님 하면 누구나 다 인정하는 거장이시니 불러주신 것만으로도 놀라운 일이었다”고 전했다.

이어 “미팅 전에는 ‘민혁’ 부분만 있는 시나리오를 받았다가 이후 전체 시나리오를 받았는데 대단한 작품이 나올 것 같다 생각했다. 글로는 볼 수 없는 디테일한 미장센들을 영상으로 확인하면 놀랍겠다 싶었다”고 덧붙였다.

또한 박서준은 “잠깐 나온 역할이긴 하지만 현장을 경험했으니 친하게 지내고 있는 (최)우식이가 갖고 있는 고민들을 계속 공유할 수 있어서 좋았다. 우식이도 나와 촬영할 때 가장 편했다고 하더라. 대선배님들도 계시고 많은 분량을 소화해야 하다 보니 부담이 있었던 것 같다”고 털어놨다.

그러면서 “결과적으로 잘돼 축하하는 마음이 크다. 천만 관객 돌파하고 우식이가 감사패 같은 걸 받았던데 집에 놀러갔더니 보여주더라. 내꺼는 없냐고 장난스레 말했다”며 “감독님께서 ‘민혁’ 캐릭터가 이름이 계속 나오다 보니 캐스팅에 있어서 신중하게 생각하신 걸로 아는데 내가 할 수 있어서 영광이었다”고 만족감을 표했다.

한편 박서준의 신작 ‘사자’는 격투기 챔피언 ‘용후’(박서준)가 구마 사제 ‘안신부’(안성기)를 만나 세상을 혼란에 빠뜨린 강력한 악(惡)에 맞서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으로, 현재 상영 중이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