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한류

서세원 재혼 후 낳은 5세 딸, 얼마나 예쁜가 봤더니..

기사입력 2019. 09. 11 15:31
리얼라이프
★바쁜아침 굶지말고 간편하게, 단호박밀크밀 반값특가
이미지중앙

채널A



방송인 서세원이 목사로 활동하고 있다는 근황이 전해져 화제다. 특히 서세원은 교회에서 5살된 딸의 존재를 직접 밝혔다고 전해져 또다시 재혼설이 불거지고 있다.

최근 강남의 한 교회는 '서세원 목사 초청 간증집회'라는 현수막을 걸고 서세원이 매주 금요일 간증 예배를 진행한다고 전했다. 해당 사실은 인근 주민들이 교회에 걸려 있는 현수막의 사진을 온라인 커뮤니티에 올리면서 알려졌다.

이에 지난 8일 한 매체는 "최근 서세원이 5살 딸과 함께 간증 예배에 참석했다"고 보도했다. 서세원은 간증 집회에 참석해 60여명의 신도들 앞에서 강연을 진행한 것으로 전해졌다. 해당 집회 참석 일주일 후 서세원은 딸과 교회에 모습을 드러냈다.

서세원은 설교 중 딸이 휴대전화로 동영상을 본다는 이야기를 전하며 직접 5살된 딸을 언급한 것으로 알려져 놀라움을 안겼다. 해당 매체는 서세원의 딸에 대해 '나이에 비해 키가 훌쩍 크고 아빠를 많이 닮은 모습이었다"라고 설명했다.

해당 소식은 서세원의 재혼설에 힘을 실어주고 있다. 서세원은 서정희와 이혼한 후 지난 2016년 용인시의 한 타운하우스에서 젊은 여성과 집을 나오는 모습이 포착돼 재혼설이 불거진 바 있다. 서세원은 재혼설에 별다른 입장을 발표한 적은 없다. 그러나 최근 서세원이 5살 딸의 존재를 밝혔다는 소식이 전해지면서 누리꾼들은 다시 한 번 그의 재혼을 추측하고 있다.

서세원은 '서세원쇼' 등을 통해 방송에서 활약했다. 그는 1981년 서정희와 결혼해 연예계 대표 잉꼬부부로 불려왔지만 2014년 서세원이 서정희를 폭행한 혐의로 불구속 기소되면서 두 사람의 불화가 알려졌다. 두 사람은 2015년 이혼했다. 서세원은 이혼 당시 서정희를 폭행한 혐의로 징역 6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은 바 있다.

그는 2011년 목사 안수를 받았고 현재 목사로 활동 중이다. 서세원은 방송 복귀와 관련해서는 "전혀 계획이 없다"고 단호하게 밝힌 것으로 전해졌다. 서세원과 서정희의 딸 서동주는 지난 9일 소속사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맺었다는 소식을 전하며 한국에서 본격적으로 방송 활동할 계획을 밝혀 눈길을 끌고 있다.

이와 동시에 두문불출하고 있는 서세원의 근황이 함께 전해지면서 누리꾼의 이목이 쏠리고 있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