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방송

김혜윤X로운 '어쩌다 발견한 하루', 동화 같은 비주얼…메인포스터 2종

기사입력 2019. 09. 16 08:46
리얼라이프
★가을에 챙겨 먹으면 더 좋은 추천푸드7
이미지중앙
이미지중앙

[헤럴드POP=이미지 기자] ‘어쩌다 발견한 하루’(이하 ‘어하루’)의 일러스트 포스터가 공개됐다.

MBC 새 수목미니시리즈 ‘어쩌다 발견한 하루’(극본 송하영, 인지혜/ 연출 김상협/ 제작 MBC, 래몽래인)에서 포스터 2종을 추가 공개, 일러스트 배경 속 김혜윤(은단오 역)과 로운(‘13번’ 역)의 싱그러운 모습이 보는 이들의 마음을 설레게 만든다.

‘어하루’는 여고생 은단오(김혜윤 분)가 정해진 운명을 거스르고 사랑을 이뤄내는 본격 학원 로맨스 드라마다. 독특한 스토리와 만화 캐릭터들의 이야기라는 참신한 배경 설정, 차세대 청춘 배우들의 조합으로 안방극장을 찾아온다.

공개된 포스터에는 동화를 연상케 하는 일러스트 배경 속 김혜윤과 로운의 모습이 담겼다. 한 손에는 우산을 쥐고 추락하는 듯한 자세를 취하고 있는 두 사람은 서로를 향한 아련한 시선을 주고받으며 마치 떨어지는 게 아니라 날아오르는 것 같은 느낌마저 주고 있다. 또한 이들을 둘러싼 아기자기한 소품들은 ‘어하루’만의 비밀스러운 분위기를 극대화해 예비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자극한다.

뿐만 아니라 따뜻한 분위기의 일러스트 속 김혜윤과 로운의 모습도 눈길을 사로잡는다. 두 사람의 사랑스러운 투샷이 책 모양 프레임에 담겨 만화 속 세상에서 살아가는 이들의 상황을 상징적으로 보여준다. 과연 운명처럼 서로를 찾아낸 두 사람이 진짜 자아와 사랑을 찾기 위해 어떤 모험을 펼치며 청춘의 한 페이지를 아름답게 수놓을지 기대가 커지고 있다.

‘어하루’ 제작진은 “세계가 뒤집어지는 혼란 속에서도 두 주인공은 서로를 단단히 붙잡고 함께 자아를 찾아나간다. 비록 만화 속 이야기이긴 하지만, 사춘기 시절 혼란을 소중한 누군가와 함께 헤쳐 나갔던 경험을 떠올리며 은단오와 ‘13번’의 위태롭고 아름다운 모험에 공감해주셨으면 한다. 또한, 포스터 군데군데 들어간 요소들을 드라마 속에서 숨은 그림 찾기처럼 골라내는 재미도 놓치지 않으셨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이처럼 ‘어하루’는 묘한 비밀이 담긴 스토리와 청춘 배우들의 신선한 조합으로 두근거리는 학원 로맨스를 선보일 예정이다. ‘어하루’만이 보여줄 다채로운 매력에 예비 시청자들의 호기심이 증폭되고 있다.

한편 ‘어쩌다 발견한 하루’는 오는 10월 2일 밤 8시 55분 ‘신입사관 구해령’ 후속으로 첫 방송된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