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한류

한혜진, 전현무 저격했나 "전남친 부재중 180통 전화"

기사입력 2019. 09. 24 10:59
리얼라이프
★천연 자일리톨의 상쾌하고 달콤한 맛
이미지중앙

jtbc


모델 한혜진이 전 연인과의 에피소드를 전했다.

23일 오후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2 예능 프로그램 ‘호구의 차트’에서는 ‘연애할 때 내가 했던 호구 짓’이라는 주제로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차트 4위는 ‘24시간 연락에 집착했다’였다. 한혜진은 “부재중 전화를 180통 받아봤다. 녹화하는 3-4시간 동안 180통이 왔다. 전화를 안 받은 이유는 녹화를 하고 있었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이어 “연예인은 안 그럴 것 같냐. 똑같다”고 밝혀 이목을 모았다. 이를 들은 MC들은 “누구냐”며 관심을 보였다. 이에 한혜진은 “아니다. 단톡방에 올리겠다”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한혜진은 “모델 남자친구는 한 번도 만난 적 없다”고 말했다. 이에 정혁은 “그때 인물들이 별로였냐”고 물었고 한혜진은 “무슨 소리냐”며 “그때 같이 일했던 사람들이 강동원이다”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

포토뉴스

+더보기
[긴급]주식이것또 상한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