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방송

'살림남2' 김승현, 부모님에 열애 공개 "진지하게 교제중"(종합)

기사입력 2019. 10. 09 21:52
리얼라이프
★천연 자일리톨의 상쾌하고 달콤한 맛
이미지중앙

KBS2='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캡쳐


[헤럴드POP=서유나 기자]김승현이 부모님에게 열애 사실을 알렸다.

9일 방송된 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이하 '살림남')에서는 짱이에게 실제 동물을 보여주기 위해 동물원 나들이를 결정한 최민환, 율희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최민환은 율희의 간식을 사고, 짱이의 기저귀를 갈아주고 하며 드넓은 동물원을 여러 차례 오고갔다. 최민환은 걷고 걷고 또 걸으며 점점 지쳐갔는데. 급기야 최민환은 사파리 투어 중 잠시 조는 모습까지 보여줬다. 최민환은 하루종일 짱이 데리고 다니며 고생하다보니 피곤했다며 이를 민망해 했다.

최민환은 치킨 먹기 대회에도 참여했다. 하지만 바로 직전 간식을 배불리 먹은 최민환은 금세 배부름을 호소, 탈락하게 됐다. 최민환은 잠깐 발언 기회를 준 MC덕에 "최근 육아 등 이런저런 걸 핑계로 외출도 잘 못했다. 앞으로는 좋은 추억 남길 수있게 노력하겠다."며 율희에게 미안한 마음을 전할 수 있었다. 그러나 훈훈함도 잠시, 너무 많이 먹은 최민환은 화장실을 찾아 또 다시 바삐 발걸음을 옮겨 웃음을 줬다.

한편 김승현의 아버지는 김승현에게 맞선을 보라고 재촉했고, 김승현은 열애 사실을 고백, "만나는 사람 있다. 일하다가 만났다. 제가 알아서 할 수 있다."며 맞선 자리를 거절했다.

이어 일을 나가는 김승현은 옷도 한껏 꾸며 입고 향수까지 뿌리는 등 수상한 모습을 보였다. 이에 이상한 낌새를 느낀 김승현의 어머니는 아버지를 대동한 채 김승현의 공연장을 찾아가 보기로 했는데. 김승현 어머니는 예비 며느리를 구경할 생각에 큰 기대감에 차올랐을 뿐아니라, 이를 자랑하고자 고모까지 소환했다. 김승현의 어머니는 예비 며느리를 같이 공연하는 연예인으로 추측했다.

공연이 끝난 뒤, 어머니, 아버지는 대기실을 방문했다. 부모님은 김승현의 여자친구를 상대 배우 오정연이라고 추측했는데. 김승현의 어머니는 자연스럽게 오정연의 나이를 물어보며 호감을 보여줬다. 급기야 "남자친구 있냐"는 질문이 이어졌고, 고모는 "여기 혹시 승현이 여자친구 있냐"고 돌직구를 던졌다. 하지만 동료 배우들 중에는 김승현의 여자친구가 없었다.

김승현의 부모님은 김승현이 선이 보기 싫어 거짓말을 한 것으로 오해했다. 하지만 김승현은 "거짓말이 아니고, 진지하게 만나는 분이 있다. 연예인은 아니고, 숨기려고 했던 것도 아니다. 항상 바쁘시다보니 타이밍을 놓친 것. 만나는 분과 의논해 얘기하려고 했다."며 "아직 알아가는 단계. 섣불리 얘기했다가 결혼 서두르실까봐. 고모 공연장에 부른 것만 봐도 그 친구 얼마나 부담되겠냐."고 말했다. 김승현은 "전부터 수빈이에게 말했다. 아빠가 누구 만나게 되면 수빈이에게 가장 먼저 말하기로 했으니 수빈이에게 비밀로 해달라."고 부탁을 이어갔다. 이후 김승현의 어머니는 속이 뻥 뚫린 거 같다며 후련해했다.

한편 김승현의 부모님이 예비 며느리 구경을 간 사이 공장일을 도맡았던 김승현의 동생과 수빈이는 공장의 상속을 두고 현실적인 다툼을 보여 웃음을 줬다. 김승현의 동생은 "공장은 삼촌에게 양보하라. 넌 아직 젊지 않냐. 삼촌은 이거 하나밖에 없다. 너는 잘 나가는 네 아빠 있지 않냐. 삼촌은 삼촌 혼자."라고 불쌍한 척했다.

이후 김승현은 "언론에서 열애 중이라고 기사가 나왔는데 제가 먼저 제 입으로 빨리 얘기를 드리려 했는데, 일하면서 좋은 분을 만나게 됐다. 진지하게 조심스럽게 잘 만나고 있다. 제가 살림남 통해서 잘 만나는 모습을 보여드리고 (좋은 소식을) 직접 빨리 알려드리도록 하겠다."고 시청자에게 메시지를 보냈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