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방송

'퀸덤' 박봄X효정 "효정이가 잘하는게 내 욕심이 됐다" 훈훈 선후배 '케미'

기사입력 2019. 10. 10 21:54
리얼라이프
★가을에 챙겨 먹으면 더 좋은 추천푸드7
이미지중앙

Mnet'퀸덤' 캡처


[헤럴드POP=오현지기자]박봄과 효정이 각별해졌다.

10일 오후 방송된 Mnet'퀸덤'에서는 선배 박봄과 후배 효정의 케미가 그려졌다.

효정은 박봄에게 그동안 힘들었던 속내를 털어놨다. 박봄은 "혼자가 된다는 건 많이 힘들다는 거, 혼자 서야하는거, 생각할 게 많다는 게 이해가 돼, 그냥 꼭 안아줬다"고 인터뷰했다.

이에 효정은"자신감이 없었다. 하지만 함께 할 수 있는 짝이 있어서 든든했다"고 말했다. 이어 녹음실에서 그는 "박봄 선배님의 디테일한 부분이 정말 멋지게 들렸다. 박봄선배님이 부른것을 보니, 제가 너무 작게 느껴졌다"면서 "더 열심히 해야겠다"고 말했다.

박봄은 "효정이가 점점 더 잘해지는것 같아 제기 기분이좋고, 효정이가 잘해야 한다는게 제 욕심이 되었다"고 말해 어엿한 선배의 모습을 보여 훈훈함을 자아냈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