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방송

‘동백꽃 필 무렵’ 전배수, 까불이 이정은 의심 “딴 속 있는지 모른다”

기사입력 2019. 10. 10 22:22
리얼라이프
★가을에 챙겨 먹으면 더 좋은 추천푸드7
이미지중앙

KBS2 '동백꽃 필 무렵'



[헤럴드POP=나예진 기자]전배수가 이정은을 의심했다.

10일 방송된 KBS2 수목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에서는 까불이의 정체를 유추하는 변소장(전배수 분)과 황용식(강하늘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까불이는 까멜리아에 경고 메시지를 남겼다. 동백(공효진 분)이 위험에 처하자 황용식은 까불이를 잡겠다는 열의를 더욱 불태웠고, 수첩에 한 명씩 이름을 적어갔다.

동백의 어머니가 적혀있는 것을 본 전배수는 “그 양반이 오고나서 이런 일이 생기긴 한다. 모르지, 딴 속 있는지도. 동백이 엄마 말야, 치매가 맞긴 한거지? 따지고 보면 아무 사고도 안 쳐. 정황 상 보탬이 되지 않냐”고 그녀를 의심했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