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방송

'어쩌다 발견한 하루' OST Part.3..Sondia의 ‘첫사랑’ 발매

기사입력 2019. 10. 16 17:30
이미지중앙

사진=(주)블렌딩, ㈜뮤직버디 제공



[헤럴드POP=박서연 기자]가수 Sondia가 드라마 '어쩌다 발견한 하루'의 세 번째 OST를 불렀다.

금일 16일 오후 6시 발매되는 '어쩌다 발견한 하루' OST PART. 3는 감성 싱어송라이터 에피톤 프로젝트의 '첫사랑'이 2019년도 다수의 OST로 많은 이들에게 사랑을 받고 있는 Sondia의 목소리로 재해석 되어 발매되었다.

에피톤 프로젝트의 느낌과는 또 다른 색깔의 Sondia의 ‘첫사랑’은 레트로 하면서도 잔잔한 느낌의 악기의 조화가 인상적이다. 또한 안정적이며 감성적인 장점을 가진 Sondia의 보컬이 절제된 감정선과 담백함을 표현해 음악적 완성도를 높였다. 엠씨더맥스의 ‘넘쳐흘러’, 다비치의 ‘너에게 하지 못했던 내 마지막 말은’, 뷰티인사이드 OST 웬디의 ‘Goodbye’ 등을 작업한 최한솔 작곡가와 그의 동료 정진욱 작곡가가 공동으로 편곡하여 Sondia의 장점을 살려주며 드라마의 분위기와 맞도록 아름답게 표현해 주었다.

한편 MBC 수목미니시리즈 '어쩌다 발견한 하루'(극본 인지혜, 송하영/ 연출 김상협)는 여고생 은단오(김혜윤 분)가 정해진 운명을 거스르고 사랑을 이뤄내는 본격 청춘 로맨스 드라마다. 만화 속 세상이라는 판타지 공간에서의 이야기가 펼쳐지는 독특한 소재와 긴장감 넘치는 스펙타클한 전개 그리고 차세대 청춘 배우들의 개성 넘치는 연기가 돋보인다. 아름다운 영상미와 반전을 더하는 매회 엔딩씬이 더해지며 10대 시청자들의 감성을 사로잡아 인기를 더해가고 있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

포토뉴스

+더보기
[긴급]주식이것또 상한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