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방송

[POP이슈]빅토리아, 악플러들에 일침 "선 넘지 말라..본인 인생이나 신경 써"

기사입력 2019. 10. 18 10:15
리얼라이프
★천연 자일리톨의 상쾌하고 달콤한 맛
이미지중앙

빅토리아/사진=헤럴드POP DB


[헤럴드POP=이미지 기자] 빅토리아가 악플러들에게 일침을 가했다.

걸그룹 에프엑스 빅토리아는 17일 자신의 웨이보에 "언제부터 SNS에 지배됐나"라며 "공공 플랫폼은 모든 사람들과 공유할 수 있는 장소인데, 쇼를 해야 하는 장소가 됐다"는 글을 남기며 씁쓸한 심경을 드러냈다.

이어 "다른 사람의 인생에 함부로 이래라 저래라 하지말라. 선의의 충고도 선이 있다. 선 넘지 말라"라고 덧붙였다.

또한 빅토리아는 "무슨 자격으로 다른 사람에게 그러는지 모르겠다. 모든 사람의 인생은 다 다르다. 제발 추측하지 말고 그런 근본 없는 소문을 만들 시간에 더 의미 있는 일을 해라. 시간 낭비하지마라 제발"이라고 생각을 전했다.

그러면서 "본인 인생이나 신경 써라. 현재를 살아라. 선한 마음을 갖고 살면 그것으로 충분하다"고 강조했다.

이는 연예인들의 행동에 왈가왈부하거나 루머를 양성하고, 확산하는 악플러들에게 빅토리아가 직접 일갈을 날린 것이다. 빅토리아는 참고 참았던 분노를 터뜨린 것으로 보이는 가운데 많은 이들은 빅토리아의 의견에 동조하고 있다.

한편 빅토리아는 현재 중국에서 드라마 촬영 중인 가운데 비보를 접한 뒤 한국행을 결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

포토뉴스

+더보기
[긴급]주식이것또 상한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