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가요

빅스 레오, 오늘 신곡 'All of me' 공개…팬들에 목소리로 전하는 진심

기사입력 2019. 11. 10 08:19
리얼라이프
★천연 자일리톨의 상쾌하고 달콤한 맛
이미지중앙

[헤럴드POP=이미지 기자] 빅스 레오의 신곡 ‘All of me’가 공개된다.

레오는 10일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신곡 ‘All of me’를 선보인다. 감성 보컬 레오의 진심을 담은 신곡이 리스너들의 귓가를 사로잡을 예정이다.

레오의 신곡 ‘All of me’는 잔잔한 피아노 선율로 시작되는 미디움 템포의 발라드 곡으로 오늘 생일을 맞이한 레오가 팬들을 위해 준비한 특별한 생일 선물이다.

레오는 지난 10월 개최된 빅스 단독 콘서트를 통해 신곡의 무대를 팬들에게 최초로 공개, 특별한 의미를 더했다. 뿐만 아니라 명불허전 감성 보컬 레오만의 귀에 착착 감기는 유니크하면서도 감미로운 음색이 진심을 담은 가사와 함께 팬들의 가슴에 따뜻한 감성을 선사할 예정이다.

레오는 지난 2012년 그룹 빅스로 데뷔, 독보적인 컨셉과 음악으로 뜨거운 사랑을 받았다. 레오는 그룹 활동뿐만 아니라 솔로 앨범 ‘CANVAS(캔버스)'와 ‘MUSE (뮤즈)’를 발매하며 보컬리스트의 진가를 입증했다. 또한 뮤지컬 ‘엘리자벳’, ‘마리 앙투아네트’, ‘더 라스트 키스’ 등의 작품에서 활약하며 뮤지컬 배우로 자리매김하는 등 다양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한편 레오의 신곡 ‘All of me’는 오늘(10일) 오후 6시 발매된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

포토뉴스

+더보기
[긴급]주식이것또 상한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