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방송

[POP영상]'하자있는 인간들' 안재현, 긴장감 토로 "폐 될까 조심스럽다" 땀 뻘뻘

기사입력 2019. 11. 28 06:00
이미지중앙


[헤럴드POP=이지선 기자]안재현이 긴장감을 토로했다.

27일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 골든마우스홀에서 수목드라마 '하자있는 인간들' 제작발표회가 열려 배우 오연서, 안재현, 김슬기, 구원 등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드라마 '하자있는 인간들'은 꽃미남 혐오증 여자 서연(오연서)과 외모 집착증 남자 강우(안재현)가 만나 서로의 지독한 편견과 오해를 극복하며 진정한 사랑을 찾게 되는 로맨틱 코미디.

이날 주연을 맡은 안재현은 구혜선과의 이혼 소송 이후 처음으로 공식석상에 모습을 드러내 시선을 끌었다. 그는 연신 땀을 흘렸고, 구원은 안재현을 위해 잠시 나가 휴지를 가져오기도.

이에 오연서는 "지금도 땀을 많이 흘리고 있다. 볼 때마다 깜짝 놀란다"고 했고, 김슬기는 "눈물로 오해할까 걱정된다. 혹시 오해할까 말한다. 촬영에서도 땀이 많이 나서 수정을 자주 하신다"고 거들었다.

'하자있는 인간들'을 통해 코믹에 도전한 안재현은 "이것도 하나의 하자다. 제가 긴장을 많이 했다. 이 자리가 굉장히 조심스럽고 폐가 될까 긴장을 많이 하다 보니까 땀이 멈추질 않는다"고 답했다.

한편 MBC 수목드라마 '하자있는 인간들'은 매주 수,목요일 8시 55분에 방송된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

포토뉴스

+더보기
[긴급]주식이것또 상한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