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방송

'선녀들' 윤봉길-김구의 재림?‥독립영웅 후손 등장에 역대급 예고

기사입력 2019. 12. 08 14:26
[헤럴드POP=박서현기자]
이미지중앙

‘선을 넘는 녀석들’ 윤봉길과 김구의 후손들이 등장, 생생한 역사 이야기를 들려준다.

오늘(8일) 방송되는 MBC 역사 탐사 예능 ‘선을 넘는 녀석들(이하 ‘선녀들’)-리턴즈’ 17회는 100여 년 전 대한민국 임시정부가 걸었던 여정을 함께 따라가는 ‘임정로드’ 특집 제 1탄으로 꾸며진다. 중국 상해에 있는 대한민국 임시정부를 찾은 ‘선녀들’ 설민석-전현무-유병재, 그리고 특별게스트 배우 한고은의 역대급 탐사를 예고하고 있다.

무엇보다 이번 임정로드 특집은 독립영웅 윤봉길과 김구의 후손들과 함께해 더욱 큰 의미를 더할 예정이다. 윤봉길의 후손 배우 윤주빈과 김구의 후손 김용만이 직접 들려주는 윤봉길, 김구의 이야기는 시청자들에게 살아있는 감동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윤주빈과 김용만은 우리는 절대 알지도, 그리고 결코 알 수 없었던 독립영웅들의 집안사를 들려주며 ‘선녀들’의 귀를 솔깃하게 만들었다고 한다. 나라의 역사가 아닌, 누군가의 가족으로 존재했던 독립영웅들의 이야기는 몰랐기에 더 새롭고, 친근해서 더 큰 공감을 자아냈다고.

이날 윤주빈은 윤봉길의 훙커우 의거 현장을 직접 찾아 그곳에서 가족들로부터 전해 들은 큰 할아버지 윤봉길의 일화를 들려줬다고 한다. ‘선녀들’을 먹먹하게 만든 윤봉길의 가족 이야기는 무엇일지 관심이 모인다.

이와 함께 훙커우 의거 2일 전 찍은 윤봉길과 김구의 사진을 똑같이 재현한 윤주빈과 김용만의 데칼코마니 사진은 시간을 뛰어넘는 감동과 울림을 예고하고 있다.

두근두근 생각만 해도 가슴 떨릴, 윤봉길과 김구의 재림을 보여줄 ‘선녀들’의 역사 탐사는 오늘(8일) 밤 9시 5분 방송되는 MBC ‘선을 넘는 녀석들-리턴즈’ 17회에서 만날 수 있다.

사진 제공 = MBC ‘선을 넘는 녀석들-리턴즈’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

포토뉴스

+더보기
[긴급]주식이것또 상한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