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방송

양세종, 햇살 아래 눈부신 남성美‥하와이를 빛내다[화보]

기사입력 2019. 12. 18 10:04
[헤럴드POP=박서현기자]
이미지중앙
이미지중앙
이미지중앙
이미지중앙

배우 양세종의 매력적인 모습을 담은 <엘르> 1월호 화보가 공개됐다.

얼마 전 종영한 JTBC 드라마 <나의 나라>에서 무사 ‘서휘’ 역할로 선 굵은 연기 변신을 보여준 양세종. 패션 매거진 <엘르>와 함께 떠난 하와이에서 양세종은 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여러 장소를 이동하며 적극적으로 다양한 포즈와 눈빛을 선보였다. 특히 드라마를 위해 길렀던 긴 머리를 그대로 살려 한층 남성적이고 매혹적인 화보가 완성됐다.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는 <나의 나라>에 관한 비하인드 스토리와 양세종의 연기에 대한 열정을 확인할 수 있었다. <나의 나라>를 마친 소감을 묻는 질문에 “내게 너무나 기쁜 경험을 가져다 준 작품이다. 더 자세히 설명하고 싶은데, 내가 느끼는 이 감정을 아직 설명할 방도가 없다. 배우로서만이 아니라, 인간 양세종에게 많은 가르침을 준 작품인 건 분명하다“라고 답한 양세종.

다사다난한 캐릭터를 연기하며 힘들었던 경험을 묻는 질문에는 “물론 안 힘들었다고 하면 거짓말이겠지만, 정말 다행이었던 건 함께 했던 사람들이 너무도 좋았다는 것. 우리 휘 가족들, (우)도환이, (김)설현이, 장혁 선배님, 안내상 선배님... 진짜 다 좋은 사람들이다. 촬영을 하다가도 형들 보면 싹 풀리고, 진짜 가족처럼 함께 모이면 행복했다“라며 남다른 팀워크를 전했다.

배우 양세종의 더 많은 사진과 인터뷰는 <엘르> 1월호(12월 20일경 발행)와 홈페이지 elle.co.kr을 통해서도 만날 수 있다.

(글, 사진 제공 = 엘르)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

포토뉴스

+더보기
[긴급]주식이것또 상한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