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방송

'초콜릿' 윤계상, 하지원에 적극적인 마음표현..."좋아하는 사람"

기사입력 2020. 01. 11 23:38
이미지중앙

JTBC '초콜릿' 캡처




[헤럴드POP=임채령 기자] 윤계상이 하지원에게 더욱 적극적으로 마음을 표현했다.

11일 방송된 JTBC '초콜릿'(연출 이형민/극본이경희) 14회에서는 이강(윤계상 분)의 문차영(하지원 분)에 대한 마음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이날 이강은 배나라(이주연 분) 아버지와 신경전을 벌이다가 결국 따귀를 맞았고 이후 옥상에서 혼자만의 시간을 가졌다.

이때 문차영은 이강이 걱정돼 얼음 주머니를 가지고 이강을 찾았다. 이강은 문차영 등장에 부끄러워 하며 "두부 주먹이었다"며 아프지 않은 척 했다.

이에 문차영은 배나라 아버지를 언급하며 "뉴스에도 나오신 강력계 팀장이다"고 말했다. 그러자 이강은 "사실 쪽팔려서 숨어있는거다"며 문차영 앞에서 자기가 맞은 것에 대해 부끄러워 하고 있었다.

문차영은 "그게 왜 창피한 일이냐"고 물었고 이강은 "남자들은 원래 좋아하는 사람 앞에선 슈퍼맨 같은 모습만 보여주고 싶어 한다"라고 말하며 또다시 고백했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

포토뉴스

+더보기
[긴급]주식이것또 상한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