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방송

'휴먼 다큐 사람이 좋다' 허경환, 닭가슴살 사연의 아픔전해..."동업자 배신"

기사입력 2020. 01. 14 21:47
이미지중앙

MBC '휴먼 다큐 사람이 좋다' 캡처



[헤럴드POP=임채령 기자]허경환이 닭가슴살 사업에 대해 입을 열었다.

14일 방송된 MBC '휴먼 다큐 사람이 좋다'에서는 개그맨 허경환의 등장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허경환은 닭가슴살 사업을 하면서 힘들었던 일을 떠올렸다. 현재는 매출 200억을 기록하며 사업이 성공적으로 달리고 있지만 과거 동업자의 배신으로 빚더미에 앉은 적이 있던 것이다.

허경환은 "통장이 몇십 개의 금액 다 맞춰 보고 공장장들과 이야기를 나눠보니까 누가 봐도 불법적인 일을 하면서 빚을 졌다는 걸 알게 됐다"며 "처음 20억, 30억 돈이 터졌을 때 너무 힘들었다"고 떠올렸다.

이어 "누가 목을 막고 말을 못하게 하는 느낌이었다"며 "당시 라디오를 하고 있었는데 남의 힘든 사연을 조언하면서 내 얘기를 할 수 없었다"고 당시 심정을 전했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

포토뉴스

+더보기
[긴급]주식이것또 상한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