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방송

‘전참시’ 이영자 매니저 “실장으로 승진”…폭풍 스케줄 소화

기사입력 2020. 01. 19 00:19
[헤럴드POP=정한비기자]
이미지중앙

사진=MBC 방송 화면 캡쳐


송성호 매니저가 실장님이 됐다.

18일 방송된 MBC ‘전지적참견시점’에서는 실장으로 승진한 송성호 매니저의 모습이 그려졌다.

사과 밭에서 “실장으로 진급한다”는 소식을 들었던 이영자 매니저 송성호 매니저의 일상이 공개됐다.

송 실장은 후배 매니저와 소속 연예인인 DJ 정지영이 일하고 있는 스튜디오를 찾아가 스태프들에게 커피를 건네며 격려하는 것으로 하루를 시작했다.

이동 중에도 여러 방송국에서 소속 연예인 섭외 연락을 받으며 폭풍 스케줄을 소화하던 그는 승진 기념으로 이영자와 소속사 대표와 함께 식사 자리를 가졌다.

이영자는 “송 실장이라고 부르려니 어색하다”며 웃었고 소속사 대표는 “성호 씨 덕분에 영자 씨 맛집 와본다”며 함박웃음을 지은 후 “이제 송 실장”이라며 새 명함을 건넸다.

송성호 매니저는 새 명함을 받아 보고 감격하며 “선배님과 사장님 덕분”이라며 “더 열심히 하겠다. 명함을 빨리 다 쓰겠다”고 의지를 다졌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

포토뉴스

+더보기
[긴급]주식이것또 상한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