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방송

[할리웃POP]니콜 키드먼, 주름까지도 매력적인 美의 여신

기사입력 2020. 01. 20 17:36
이미지중앙
[헤럴드POP=배재련 기자]
이미지중앙

니콜 키드먼이 여전한 미모를 과시했다.

20일(한국시간) 미국 연예매체 스플래쉬닷컴은 할리우드 배우 니콜 키드먼(53) 근황이 담긴 사진을 공개했다.

보도에 따르면 니콜 키드먼은 이날 미국 LA에서 열린 제26회 미국배우조합상 시상식에 참석했다.

공개된 사진 속 니콜 키드먼은 화려한 롱드레스를 입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세월이 흘러도 변함 없는 미모가 시선을 끈다.

한편 톰 크루즈와 이혼한 니콜 키드먼은 지난 2006년 6월 가수 키스 어번과 재혼한 후 2008년 7월 첫 딸 선데이를 출산했다. 2010년 대리모를 통해 둘째 딸 페이스를 얻었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

포토뉴스

+더보기
[긴급]주식이것또 상한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