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방송

'밥은 먹고 다니냐' 변진섭 어마어마한 과거 수입 공개

기사입력 2020. 02. 24 22:53
이미지중앙

SBS Plus '밥은 먹고 다니냐' 캡처



[헤럴드POP=임채령 기자]변진섭이 화려한 과거를 언급했다.

24일 방송된 SBS Plus '밥은 먹고 다니냐'에서는 변진섭의 등장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김수미가 "3대가 먹을 만큼 벌었다고 하던데"라고 묻자, 변진섭은 "정확히 말하면 1, 2집 때는 아니고, 3집 때부터 제작 독립을 했다"며 "1990년 소속사를 직접 만들고, 1, 2집 인기가 계속됐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1990년도 연예인 소득 1위였고 3집 판매 수익만 13억이었다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또 김수미는 "당시 강남 최고급 아파트가 1억 원 정도였는데 CF 제의가 들어왔는데, 안 한다 그랬다던데"라고 물었다.

이에 변진섭은 과거 CF를 모두 거절했던 때를 회상하며 상업적인 이미지가 싫었다고 고백했다. 변진섭은 팝 아티스트의 영향을 받고 학창시절을 보냈기 때문에 CF를 거절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TV방송 보다는 공연 위주의 활동을 했다고 밝혔다. 이에 김수미는 "배불렀다"며 지금은 후회하냐고 물었고 변진섭은 "광고는 그때 해도 됐을걸"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

포토뉴스

+더보기
[긴급]주식이것또 상한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