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방송

'더게임: 0시를 향하여' 옥택연VS임주환, 이연희 두고 갈등... "말도 안 돼"

기사입력 2020. 02. 26 21:07
이미지중앙

사진=방송화면 캡처



[헤럴드POP=이영원 기자]임주환이 이연희를 자신이 죽이게 될 것임을 알았다.

26일 오후 방송된 mbc 드라마 '더 게임: 0시를 향하여'(극본 이지효/연출 장준호, 노영섭) 21회에는 서준영(이연희 분)을 놓고 갈등하는 김태평(옥택연 분)과 구도경(임주환 분)의 모습이 담겼다.

이날 방송에서 구도경은 김태평의 말에서 자신이 서준영을 죽이게 될 것임을 알았다. 혼란스러워하는 구도경에게 김태평은 주먹을 휘둘렀고, 구도경은 서준영, 김태평과 함께 병원에 가게 됐다.

치료를 받은 구도경은 서준영을 바라보며 "말도 안 돼. 내가 이 사람을 죽인다고"라고 독백했다. 그러나 그의 마음을 모르는 서준영은 "한 번만 더 내 집앞에서 얼쩡댔다간 스토킹으로 신고하겠다"라며 "이게 당신이 생각하는 연민일지 모르겠지만 내 눈에는 스토킹으로밖에 안 보인다"라고 매몰차게 말했다.

구도경은 서준영을 붙잡으려 했으나 김태평이 나타나 그를 막았다. 김태평은 "마지막 경고다. 자수해라"라고 했고, 구도경은 실소를 흘렸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

포토뉴스

+더보기
[긴급]주식이것또 상한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