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방송

박광재, 크레빅 엔터와 전속계약 체결…스크린·안방극장 넘나들 大활약 예고

기사입력 2020. 03. 10 07:35
이미지중앙


[헤럴드POP=이지선 기자]크레빅 엔터테인먼트가 배우 박광재와 전속계약을 맺었다는 소식을 전했다.

10일 크레빅 엔터테인먼트는 "배우 박광재는 여러 영화와 드라마에서 압도적인 존재감으로 모두의 눈길을 사로잡은 배우"로 "연기에 대한 열정에 적극적으로 영입했다"고 계약의 취지를 밝혔다.

연세대 농구팀을 거쳐 2003년 창원LG셰이커스 입단 후 프로농구 선수로 활약한 박광재는 2012년 농구선수 은퇴와 함께 배우로 변신, 영화와 드라마, 뮤지컬에서 시선을 사로잡는 신스틸러로 눈도장을 찍었다. 영화 '챔피언'을 시작으로 '성난황소', '나쁜 녀석들: 더 무비'까지 세 편의 영화에서 박광재와 함께 한 배우 마동석은 영화 '성난황소' 관련 매체 인터뷰에서 자신과 고난이도 액션 대결을 펼친 배우 박광재를 "정말 좋은 친구이자 친한 후배"라며, 자신처럼 "운동을 하다가 연기에 꿈을 가지고 온" 박광재 배우에 대한 애정을 드러내었다. 박광재는 지난 해 개봉한 영화 '양자물리학' 에서도 변희봉 배우가 맡은 악역 '백영감'의 비서로 스크린을 장악하며 최근까지 활발한 활동을 이어왔다.

크레빅 엔터테인먼트는 "그 동안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통해 선 보여 왔던 힘있는 연기처럼 열정과 재능을 겸비한 박광재 배우가 그 재능과 열정을 더 꽃피울 수 있도록 아낌없이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박광재의 소속사인 크레빅 엔터테인먼트는 박영규를 비롯한 실력파 배우들과 윤성모, 안다비, 김지안, 이태빈, 박보인, 정종우 등 떠오르는 신인배우까지 40여명이 소속된 배우 전문 매니지먼트 회사로, 콘텐츠 기획 및 제작과 배급까지 겸하는 대형 종합 엔터테인먼트 회사다.

[사진 = 크레빅 엔터테인먼트 제공]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

포토뉴스

+더보기
[긴급]주식이것또 상한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