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방송

안현수 딸 제인, 자율등원 첫 날에 기분좋은 눈웃음.."행복한 기억 가득 채워오길"

기사입력 2020. 03. 16 10:02
이미지중앙
[헤럴드POP=박서연 기자]
이미지중앙

우나리 인스타



안현수의 딸 제인이의 일상이 전해졌다.

16일 쇼트트랙 선수 안현수의 아내 우나리 씨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오늘부터 #자율등원 하는날 버스타러 가는길에 #분리수거 하고 돌아가는 아주머니한테 아롱하세요 저 유치원가요 좋겠죠? 라며 신이나서 갔는데 새학기 새교실 새선생님 새친구들 오늘 제니에게 힘든하루가 되지않고 행복한 기억가득 채워오길"이라는 글과 함께 세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안현수의 딸 제인 양은 별모양의 스틱을 들고 깜찍한 눈웃음을 내비추고 있다. 이어 힘을 쭉 빼고 앉아있는 제인이. 사랑스러운 모습에 절로 미소지어진다.

한편 안현수와 우나리는 지난 2014년 결혼했으며, 슬하에 딸 제인 양을 두고 있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

포토뉴스

+더보기
[긴급]주식이것또 상한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