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방송

윤성모, 채널A 드라마 '거짓말의 거짓말' 캐스팅..연정훈과 첫 호흡[공식]

기사입력 2020. 03. 26 07:42
[헤럴드POP=김지혜 기자]
이미지중앙

채널A 새 금토드라마 '거짓말의 거짓말'에 배우 윤성모가 캐스팅 됐다.

'거짓말의 거짓말(극본 김지은, 연출 김정권, 제작 래몽래인)'은 입양된 친딸의 새엄마가 되기 위해 거짓 사랑을 시작한 한 여자의 서스펜스 멜로 드라마로, 남녀 주연의 연정훈과 이유리를 선두로 막강한 캐스팅 라인업을 자랑하는 채널A 기대작이다.

윤성모는 주인공 강지민(연정훈 분)을 믿고 따르는 후배 기자 최현빈으로 출연한다. 극중 활발하고 솔직한 성격의 소유자인 최현빈은 팀의 분위기 메이커로, 선배 강지민을 따르며 그가 어려운 일에 빠질 때면 항상 두 팔 걷어 돕는 인물이다. 윤성모는 연정훈과의 연기 호흡으로 훈훈한 남남케미를 선보일 예정이다.

한편 윤성모는 작년 10월 크레빅 엔터테인먼트와의 전속계약과 영화 '수상한 이웃' 개봉 이후, 채널A 드라마 '거짓말의 거짓말' 캐스팅을 통해 새로운 연기 변신에 대한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소속사인 크레빅 엔터테인먼트는 "현재 윤성모는 드라마 '거짓말의 거짓말'의 최현빈 역을 최선을 다해 준비하고 있다" 며, "첫 방송까지 지속적인 관심과 기대 부탁 드린다"고 응원을 당부했다.

윤성모 출연의 채널A 금토드라마 '거짓말의 거짓말'은 '유별나 문셰프' 후속 작품이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

포토뉴스

+더보기
[긴급]주식이것또 상한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