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방송

'루갈' 최진혁, 두 눈 잃고 아내 죽인 살인범으로 '누명'

기사입력 2020. 03. 28 23:18
[헤럴드POP=전하나 기자]
이미지중앙

OCN '루갈' 방송캡쳐


최진혁이 아르고스에 의해 두 눈을 잃고 아내를 죽인 살인범이 되었다.

28일 방송된 OCN 토일 오리지널 '루갈'에서는 강기범(최진혁 분)이 아내를 죽인 살인범으로 누명을 쓴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아내가 죽은 가운데 눈에 상처를 입은 강기범이 손에 칼을 쥔 채 정신을 잃었다. 이어 강기범은 아내를 죽인 채 죄책감에 자신의 눈을 찔러 자살을 시도한 살인범으로 언론에 보도됐다. 최근철(김민상 분)은 강기범을 찾아가 "자네 주장대로 현장을 몇 번이나 수색했지만 아르고스가 자내 아내를 죽였다는 증거는 찾지 못했다"라고 알렸다. 이에 강기범은 "살인 납치 범죄 단체 조직 뇌물 횡령 혐의만 10개가 넘는다. 우리가 찾은 증인로도 최하 20년이다. 그런데 그 증인들과 증인을 지키던 경찰들이 현재 어떻게 됐죠?"라고 물었다.

2개월 전 고용덕(박정학 분)의 재판 날 증인과 증인을 지키던 경찰들이 아르고스의 습격으로 황득구(박성웅 분)에게 잡혔다. 황득구는 증인을 죽인 후 "괴롭힌건 경찰인데 이러면 꼭 내가 나쁜 사람 같잖아"라고 말했다. 송미나(정혜인 분)는 "어떻게든 니들 다 잡아 쳐 넣을거다"라고 소리쳤다. 이에 황득구는 "무슨수로 증거는 없고 하나 남은 증인은 죽고 재판 시간도 이미 다 지나갔는데?"라고 답했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

포토뉴스

+더보기
[긴급]주식이것또 상한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