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방송

'전참시' 조명섭, 서울 풍물시장에 함박 미소 "딱 제 스타일이다"

기사입력 2020. 05. 16 23:26
[헤럴드POP=전하나 기자]
이미지중앙

MBC '전참시' 방송캡쳐


조명섭이 서울 풍물시장에 폭풍 쇼핑을 했다.

16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는 조명섭이 서울 풍물시장에서 폭풍 쇼핑을 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조명섭과 송실장이 서울 풍물시장으로 향했다. 조명섭은 옛날 포스터와 LP판을 구경하며 "이거 좋다 '오부자' 이게 우리나라 최초 코미디 영화다"라며 옛날 포스터에 "딱 제 스타일이다. 추억이 새록새록하네"라며 기뻐했다. 빙 크로스비 레코드 판을 발견한 조명섭은 "이게 있었네 미국에 있는줄 알았는데 우리나라에. 이걸 직접보네"라며 감탄했다. 이어 조명섭은 스튜디오에서 "대한민국에 하나 밖에 없을거다. 미국에도 얼마 없을거다"라고 설명했다.

이후 조명섭이 평소에 갖고 싶었던 음반을 폭풍 쇼핑했다. 조명섭과 사장님의 대화에 송실장은 "사장님과 명섭군의 나이가 거의 60년 정도가 차이가 날건데 명섭군이 뭘 물어보면 사장님이 답해주시고, 제가 소외되는 느낌도 좀 들었다"라고 말했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

포토뉴스

+더보기
[긴급]주식이것또 상한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