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가요

[팝's신곡]"나 좀 어지러운 것 같애"‥선미, ♥에 빠진 어느날의 '보라빛 밤'

기사입력 2020. 06. 29 18:00
[헤럴드POP=박서현기자]
이미지중앙

선미 '보라빛 밤' MV 캡처


독보적 여성 솔로 아티스트 선미가 10개월만 청량 선미팝으로 돌아왔다.

오늘(29일) 선미의 신곡 '보라빛 밤'이 베일을 벗었다. 이는 지난해 8월 발매된 '날라리' 이후 10개월만 신곡. 선미는 이번 솔로활동을 통해 지금껏 많이 보여주지 못했던 선미의 청량한 매력을 펼칠 예정이다.

신곡 '보라빛 밤'은 고혹적인 상상을 자극하는 사랑에 대한 곡으로 선미가 작사하고, 전작들에서 환상적인 호흡을 보여준 작곡가 FRANTS와 공동 작곡했다. 또한 곡 전반을 주도하는 펑키한 사운드와 함께 솔로 기타리스트 적재의 유려한 기타 리프가 인상적인 '보라빛 밤 (pporappippam)'은 리드미컬한 비트와 대중성 있는 멜로디 라인으로 몸이 저절로 움직이게 하는 느낌을 선사하는 곡이다.

"오 그대여 눈뜨면 다 사라져 엉망이 돼도/오 그대여 난 다시 또 이 밤을 기다릴게요"

"나나나 나 나나 나나나 나 나나 나나나 나 나나 보라빛 밤/술은 입에도 안 댔는데 I'm tipsy 나 조금 어지러운 것 같애/지금 아님 언제? 참 답답하네 날 감싸 안고 입 맞출래"


뜨거운 여름 해가 기울어 갈 때 쯤의 온도와 습도, 보랏빛 하늘이 주는 설렘이 담겨 있는 가삿말도 일품이다.

선미는 이번 신곡 '보라빛 밤'을 통해 특유의 고혹미의 결정체를 보여줄 뿐만 아니라 청량미까지 같이 보여줄 것으로 기대된다.

6월 여성 솔로 가수 대전에 합류하게 된 선미는 사랑에 빠진 선미를 담은 러브송 '보라빛 밤'으로 리스너들로부터 어떤 평을 받고 어떤 성적표를 안게 될까. 많은 기대와 관심이 집중된다.

한편 선미의 신곡 '보라빛 밤'은 오늘(29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

포토뉴스

+더보기
[긴급]주식이것또 상한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