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한류

옥주현, 이효리 보면 화가 치민다..핑클 우정 어쩌나

기사입력 2020. 07. 07 10:24
이미지중앙

jtbc


가수 옥주현이 솔로 활동 당시 이효리를 보며 화가 치밀어 오른 적이 있다고 말했다.

과거 방송된 JTBC 예능 프로그램 '캠핑클럽'에서는 경북 울진에 있는 구산 해변에서 캠핑 5일차를 맞은 핑클 멤버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옥주현은 이효리와 모래사장에 앉아 대화를 나눴다.

이 자리에서 옥주현은 뜻밖의 속내를 털어놨다. 그는 솔로 활동 당시 상황을 떠올리며 "솔로 활동할 때 엄마가 '너도 효리처럼 대중들이 듣고 싶어 하는 음악을 해야지. 너는 누가 듣지도 않는 음악을 하고'라고 말하더라"라며 "엄마가 그 말을 할 때 언니가 잘되고 있는 게 너무 좋으면서도 비교하는 순간 언니의 존재에 순간적으로 화가 치밀어 올랐다"고 말했다.

옥주현은 또 "그게 너무 괴로웠는데, 나중에 언니가 더 잘되니까 되게 감사하다고 느꼈다"라며 눈물을 흘렸다.

이효리는 "씩씩하더니 갑자기 왜 그러냐"라며 옥주현을 달랬고, 이에 옥주현은 "행복함의 눈물이다"라고 말해 훈훈함을 자아냈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

포토뉴스

+더보기
[긴급]주식이것또 상한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