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영화

'반도' 강동원 "'부산행'·공유 팬들 응원해주지 않을까 생각"

기사입력 2020. 07. 09 16:56
이미지중앙

배우 강동원/사진=민선유 기자


[헤럴드POP=이미지 기자] 강동원이 출연 소감을 밝혔다.

영화 '반도'(감독 연상호/제작 영화사레드피터) 언론배급시사회가 9일 오후 서울 용산구 CGV 용산아이파크몰에서 열렸다. 연상호 감독과 배우 강동원, 이정현, 권해효, 김민재, 구교환, 김도윤, 이레, 이예원이 참석했다.

이날 강동원은 "속편 성격을 띄는 영화를 만든다는 게 배우로서 쉬운 선택은 아닌데 감독님을 처음 뵀을 때 감독님이 그리는 비전이나 생각들이 굉장히 좋았다. 시나리오를 봤을 때 이건 '부산행'의 세계관을 공유하고 있지만, 또 다른 이야기가 될 수 있겠다고 생각했다. 전체적인 시나리오 구조가 너무 좋았다"고 전했다.

이어 "모든 영화를 결정할 때, 만들어갈 때, 개봉을 기다릴 때 언제나 압박이 있다. 어깨가 무거웠지만, 이 영화는 오히려 시나리오를 보고, 감독님 만나고 해소되어서 든든하더라"라고 덧붙였다.

또한 강동원은 "'부산행' 좋아하시는 분들을 실망시키지 않게 최선을 다하려고 노력했다. '부산행' 좋아하시는 분들과 공유 형 팬들이 응원해주시지 않을까 생각도 있었다"고 털어놨다.

'반도'는 '부산행' 그 후 4년 폐허가 된 땅에 남겨진 자들이 벌이는 최후의 사투를 그린 액션 블록버스터로, 오는 15일 개봉한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

포토뉴스

+더보기
[긴급]주식이것또 상한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