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영화

'#살아있다' 오프닝→엔딩까지 숨막히는 긴장감..명장면 베스트 셋

기사입력 2020. 07. 14 07:45
이미지중앙


[헤럴드POP=김나율기자]긴장감 넘치는 스토리, 배우들의 매력적인 연기 시너지, 신선한 볼거리로 뜨거운 호평을 불러일으키고 있는 영화 '#살아있다'가 관객들에게 긴장감과 스릴을 선사한 명장면 BEST 3를 공개했다.

1. 유일한 생존자 ‘준우’의 집에 등장한 낯선 침입자! 시작부터 휘몰아치는 강렬한 오프닝이 #살아있다

영화 '#살아있다'는 원인불명 증세의 사람들이 공격을 시작하며 통제 불능에 빠진 가운데, 데이터, 와이파이, 문자, 전화 모든 것이 끊긴 채 홀로 아파트에 고립된 이들의 이야기를 그린 생존 스릴러다. 관객들의 손에 땀을 쥐게 하는 첫 번째 명장면은 유일한 생존자 ‘준우’의 집에 옆집 남자 ‘상철’이 침입하는 장면이다. 정체불명 존재들로 인해 하루아침에 혼자 남겨진 ‘준우’와 정체를 알 수 없는 ‘상철’ 사이에서 흐르는 팽팽한 긴장감은 극 초반부터 강렬한 몰입감을 선사한다. 특히, 휘몰아치는 혼란 속 예상치 못한 침입자의 등장으로 불안과 공포를 느끼는 ‘준우’의 모습은 유아인의 섬세한 감정 연기가 더해져 앞으로 펼쳐질 예측불가 전개에 호기심을 자극한다. 이에 관객들은 “도입부가 긴장의 끈을 놓을 수 없을 만큼 좋았다”(네이버_jbca****), “유아인의 솔로 연기로 초반부터 몰입감이 상당히 높다”(네이버_rine****), “초반이 상당히 중요하기 때문에 절대! 극장에 늦게 들어가지 마세요”(네이버_jks_****) 등 호평을 전하고 있다.

2. 위기에 처한 ‘유빈’을 구하는 ‘준우’! 일촉즉발 위기 상황 속 생존 케미가 #살아있다

두 번째 명장면은 또 다른 생존자 ‘유빈’이 위기에 처했을 때 함께 맞서는 ‘준우’, 이들의 생존 케미가 드러나는 장면이다. 맞은편 아파트에 사는 생존자 ‘유빈’이 정체불명 존재들에게 발각될 위기에 처하자 자신만의 기지를 발휘해 위기를 모면하는 ‘준우’의 모습은 한순간도 눈 뗄 수 없는 짜릿한 재미를 선사한다. 이처럼 계속되는 일촉즉발 위기 상황 속에서 극과 극의 생존방식을 가진 ‘준우’와 ‘유빈’이 함께 살아남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모습은 캐릭터에 완벽하게 녹아든 유아인과 박신혜의 매력적인 생존 케미로 관객들의 마음을 사로잡고 있다. 이에 관객들은 “생존을 위해 여러모로 분투하는 배우들의 집중력 있는 연기가 흥미와 공감을 유발한다”(네이버_prin****), “가장 급박한 장면 중 하나였다!”(네이버_sb85****), “제일 심장이 쫄깃했던 장면! 궁금하다면 극장에서 확인하시길!”(네이버_beeb****) 등 뜨거운 반응을 이어가고 있다.

3. 정체불명 존재, 그들이 눈치챘다! 손에 땀을 쥐게 만드는 스릴이 #살아있다

마지막 명장면은 정체불명의 존재들이 유일한 생존자 ‘준우’와 ‘유빈’의 존재를 알아채는 장면이다. 어느새 아파트까지 점령한 정체불명 존재들에게 발각된 ‘준우’와 ‘유빈’이 살아남기 위해 위기에 맞서는 모습은 예측할 수 없는 전개로 그려져 극한의 스릴을 선사한다. 특히 대한민국에서 가장 친숙한 공간인 아파트 곳곳에서 펼쳐지는 이들의 생존 과정은 다양한 일상용품을 활용한 강력한 생존 잇템이 더해져 현실적인 재미와 동시에 폭발적인 긴장감을 자아낸다. 이에 관객들은 “마치 내가 영화 속 현장에 있는 것처럼 겁먹은 채 봤다. 긴장감 하나는 최고인 듯함”(네이버_ornl****), “계속 긴장감 넘치는 장면이 많지만, 특히 마지막 장면 대박!”(네이버_rhek****), “마지막까지 긴장감을 놓으면 안 된다”(네이버_happ****) 등 극찬을 아끼지 않고 있다. 이렇듯 관객들의 뜨거운 호평을 이끌고 있는 명장면을 공개한 <#살아있다>는 지치지 않는 장기 흥행을 이어가고 있다.

참신하고 신선한 소재, 예측불가한 전개와 매력적인 배우들의 거침없는 에너지로 새로운 재미를 선사하는 영화 '#살아있다'는 전국 극장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제공/배급: 롯데엔터테인먼트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

포토뉴스

+더보기
[긴급]주식이것또 상한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