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방송

[단독]정동원, 선화예중 편입 후 활동 빨간불→학업·방송 병행에 쏟아진 응원(종합)

기사입력 2020. 08. 27 19:12
이미지중앙

정동원/사진=민선유기자



[헤럴드POP=김나율기자]가수 정동원이 학업과 방송 활동을 병행하겠다고 밝힌 가운데, 팬들이 한시름 놓았다.

27일 헤럴드POP은 단독 보도를 통해 정동원의 학업과 방송 활동 병행 소식을 전했다. 정동원은 공식 팬카페를 통해 "정동원 군은 지금까지와 같이 음악 활동과 방송을 병행하며 학업에도 더욱 충실할 예정이다"라고 전하며 묵묵히 응원해 달라고 것을 당부했다.

앞서 지난 26일 정동원은 선화예술중학교 편입 시험에 합격했다. 정동원은 주특기인 색소폰으로 편입 시험을 치렀고, 그 결과 음악부 관악 부문 최종 합격자가 됐다. 정동원은 방송에서 색소폰 신동의 모습을 보여줬기에 대중들은 축하해줬다.

이에 뉴에라프로젝트와 쇼플레이 측은 "정동원이 음악적인 교육뿐만 아니라 지덕체 모든 면에서 잘 성장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그러나 날벼락 같은 소식이 전해졌다. 정동원이 합격한 선화예술중학교의 교칙에는 본인 전공에 따른 콩쿠르 이외에 학생의 외부 활동은 금지한다는 내용이 있었다. 정동원은 현재 TV조선 '미스터트롯'을 통해 트로트 가수로 활동하고 있기에 방송 활동이 제한될 수도 있는 상황.

또 정동원은 현재 '사랑의 콜센타', '세상 어디에도 없는 아내의 맛'에 고정 출연 중이다. 그뿐만 아니라 '내일은 미스터트롯 감사 콘서트' 일정 등 가수로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기에 팬들은 편입 합격으로 인해 방송 활동이 제한되는지 걱정했다.

이에 선화예술중학교 관계자는 "정동원이 이런 교칙을 숙지하고 편입 시험을 봤을 것"이라고 말하며 다른 학생들과 마찬가지로 교칙에 따라야 한다고 조심스럽게 입장을 전했다.

팬들은 정동원을 방송에서 만나지 못할까 걱정했고, 정동원 측은 공식 팬카페를 통해 "학업과 방송을 병행할 것"이라고 말하며 팬들을 안심시키고 응원해 달라고 당부한 상황. 이에 팬들은 안도하며 응원의 메시지를 보내고 있다.

한편 정동원의 학업과 방송 활동 병행 소식을 알렸던 공식 팬카페 공지 글은 현재 삭제된 상태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

포토뉴스

+더보기
[긴급]주식이것또 상한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