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방송

'빵꾸똥꾸' 진지희, 22살의 여대생 미모♥→가을 느낌 물씬 '정변의 정석'

기사입력 2020. 09. 18 19:13
이미지중앙

진지희 인스타그램


[헤럴드POP=김은혜 기자]배우 진지희가 22살 여대생 미모를 드러냈다.

18일, 배우 진지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랜만에 #이제 #내가좋아하는 #가을이다 :)"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에서 진지희는 V넥의 아이보리색 니트를 입고 새침한 표정을 짓고 있다. 어느새 훌쩍 자라 예쁜 미모를 드러낸 진지희의 모습에 많은 이들의 놀라움을 자아냈다. 긴 웨이브 머리에서 느껴지는 청순함에 네티즌들의 관심이 집중됐다.

한편, 진지희는 '펜트하우스'에 출연 예정이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

포토뉴스

+더보기
[긴급]주식이것또 상한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