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방송

김희철, 도 넘은 악플러 폭언 박제 후 일침 "XX은 못하겠음"

기사입력 2020. 10. 24 15:19
[헤럴드POP=김지혜 기자]
이미지중앙

김희철/사진=민선유 기자, 김희철 인스타그램


가수 김희철이 악플러의 폭언을 박제하며 일침을 날렸다.

24일 김희철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스토리를 통해 "자살은 못하겠음"이라는 글과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악플러의 계정과 함께 그가 보낸 DM(다이렉트 메시지) 내용까지 담겼다. 특히 해당 악플러는 김희철을 향해 입에 담을 수 없을 만큼 심각한 욕설과 폭언을 쏟아붓고 있어 충격을 안겼다.

김희철은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고기를 굽는 영상을 올렸는데, 악플러는 이와 관련해 "내가 XX 부자고 나는 한우 이렇게 혼자서 먹는다고 XX한 거냐", "팬들은 교통비도 없이 돈 모아서 앨범 사는데 오빠는 XXX 한우나 X 자랑하고 역조공은 해줄 생각도 안한다", "XX 얼굴 빼면 XXX 뭐 할 줄 아냐" 등 비방을 서슴지 않는 것은 물론 극단적 선택까지 언급했다.

이 같은 악플러의 만행을 접한 팬들과 누리꾼들은 김희철의 강력한 조치를 바라며 응원을 이어가고 있다.

한편 김희철은 최근 악플러들을 고소하며 선처 없이 대응하겠다고 알린 바 있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

포토뉴스

+더보기
[긴급]주식이것또 상한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