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방송

[투데이TV]'히든싱어6' 이소라→장범준, 모창능력자 특급 레슨..꿀팁 선사

기사입력 2020. 11. 06 11:04
이미지중앙


[헤럴드POP=정혜연 기자]JTBC ‘히든싱어6’(기획 조승욱, 연출 홍상훈 신영광)가 각 에피소드에서 톱을 차지한 12명 ‘모창 신(神)’들의 왕중왕전만을 남겨뒀다. 모창능력자의 우승이라는 ‘아름다운 기적’을 경험한 탈락 원조가수 5명을 포함한 시즌6 원조가수들은 저마다의 스타일로 ‘특급 레슨’에 나섰다.

‘히든싱어6’에 가장 최근 출연한 원조가수들인 이소라, 장범준이 10월 5주차 비드라마 검색 이슈 키워드 TOP10(굿데이터 제공)에서 각각 1, 2위를 차지하며 마지막까지 뜨거운 화제성을 자랑하고 있는 가운데, 과연 12명 모창능력자들 중 ‘킹’은 누가 될지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6일 방송될 JTBC ‘히든싱어6’ 왕중왕전 첫 회에서는 12명의 ‘모창 신(神)’들이 ‘왕중왕’이 되기 위해 마련한 비장의 무대들이 공개된다. 이에 앞서 원조가수들은 왕중왕전 출전 모창능력자들과 ‘1대1 미팅’을 가지며 우승을 위한 팁을 전수했다.

이소라는 모창능력자 김은주에게 “잘 하는 노래를 골라서 편하게, 아무 생각 없이 부르면 된다”고 따스하게 조언했다. 또 “내가 오히려 김은주 씨의 노래를 듣고 ‘아 맞아, 저렇게 노래해야 하는데...’라고 반성했다”며 “내가 배워야 할 것 같다”고 겸손함을 보였다. 또 김원준은 자신을 탈락시킨 모창능력자 박성일에게 “스스로 영상을 찍어 보며 계속 점검하라”며 ‘교수님’답게 프로페셔널한 야외 강습을 시행했다. 레슨 결과 박성일은 일취월장한 무대 매너로 김원준에게 “나보다 낫다. 하산해도 된다”는 말을 들었다.

2라운드에서 충격의 탈락을 겪은 장범준 역시 직접 기타를 들고 왕중왕전에 나설 우승자 편해준을 코치했다. 그는 “가사가 틀리거나 웃음이 나와도 상관없다”며 “음정에만 최대한 집중하라”고 ‘버스킹 전문가’다운 팁을 전했고, “난 장범준보다 더 장범준 같은 사람이라고 자신감을 가져”라고 격려했다. 김완선 역시 ‘의리파’답게 모창능력자들과 함께한 회식으로 투지를 불태웠고, “Feel(느낌)을 제대로 살려서 하면 우승할 수 있다”고 왕중왕전 출전자 김은영의 사기를 높였다.

또한, ‘트로트 레전드’ 설운도는 자신의 모창능력자 한상귀가 찾아오자 인자하게 맞이했지만, 짧은 인사 뒤에는 “이제 연습하러 가자”며 돌변한 태도를 보였다. 또 한상귀의 노래가 만족스러울 때까지 ‘무한반복’을 시키며 불꽃 같은 열정을 보여, “피아노를 부술 정도로 음악 공부를 했다”는 싱어송라이터의 면모를 입증했다.

‘킹 오브 킹’이 되기 위한 12명 모창능력자들의 특급 무대는 11월 6일 금요일 밤 9시 JTBC ‘히든싱어6’ 왕중왕전 1회에서 공개된다. ‘히든싱어6’ 왕중왕전은 6일, 13일 2주에 걸쳐 방송된다.

(사진제공= JTBC 히든싱어6)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

포토뉴스

+더보기
[긴급]주식이것또 상한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