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방송

‘결혼작사 이혼작곡’, 포스터&티저 비하인드 컷 공개..막강 팀워크로 시너지 폭발

기사입력 2021. 01. 08 13:37
이미지중앙
[헤럴드POP=조은미 기자]
“분위기는 이미 올하트! ‘시청률 眞’으로 향한다!”

TV CHOSUN 새 주말미니시리즈 ‘결혼작사 이혼작곡’ 성훈-이태곤-박주미-이가령-이민영-전수경-전노민이 폭발적인 화력을 담은 ‘포스터와 티저 비하인드 컷’을 공개했다.

‘복수해라’ 후속으로 오는 23일(토) 첫 방송될 TV CHOSUN 새 주말미니시리즈 ‘결혼작사 이혼작곡’(극본 Phoebe(임성한)/연출 유정준, 이승훈/제작 지담, 초록뱀 미디어/이하 ‘결사곡’)은 잘나가는 30대, 40대, 50대 매력적인 세 명의 여주인공에게 닥친 상상도 못 했던 불행에 관한 이야기, 진실한 사랑을 찾는 부부들의 불협화음을 다룬 드라마다. ‘보고 또 보고’, ‘하늘이시여’, ‘인어 아가씨’ 등을 집필한 드라마계 레전드 Phoebe(임성한) 작가의 6년만 복귀작으로 화제의 중심에 우뚝 섰다.

이와 관련 성훈-이태곤-박주미-이가령-이민영-전수경-전노민이 막강한 팀워크를 자랑하는 ‘분위기 올하트 비하인드컷’이 방출돼 시선을 강탈하고 있다. 30대, 40대, 50대 부부 역 배우들이 촬영현장 곳곳에서 진지함과 다정함, 유쾌함을 넘나들면서 ‘꽃길 예감 3종 세트’를 선보인 것.

먼저, 능력 있는 변호사이자 30대 부부의 남편 판사현 역을 맡은 성훈은 호탕한 웃음으로 여심을 저격하고 있다. 여기에 성훈의 상대역 아나운서 출신 라디오 DJ 부혜령 역으로 나서는 이가령은 극중 똑 부러지는 도도함과는 다른, 해맑은 순수 표정을 지어 보이며 성훈과 함께 30대 부부의 선남선녀 케미를 완성했다.

병원장이자 아내밖에 모르는 40대 남편 신유신 역으로 변신한 이태곤은 젠틀한 미소와 의외의 장난기로 상대 배우인 박주미를 편안하게 만들었다. 박주미는 일과 가정에 최선을 다하는 라디오 PD 사피영의 우아함을 발산하며 스태프들의 높은 호응을 이끈 것은 물론, 이태곤을 배려하는 속 깊은 면모로 화기애애함을 이끌었다.

50대 아내이자 일과 살림에 치여 꾸미기조차 힘든 방송작가 이시은 역으로 소탈한 연기를 보여줄 전수경은 극중에서는 보기 힘든 화려함을 뽐내는가 하면, 진지하게 모니터를 하며 프로페셔널한 태도를 자아냈다. 이시은의 남편이자 대학교수 박해륜 역을 맡은 전노민은 시종일관 칭찬을 쏟아내는 긍정 에너지를 발산하며 분위기 메이커를 자청했다.

무엇보다 차분한 느낌을 드리운 ‘포스터와 티저’ 분위기와는 달리 촬영장은 배우들의 반전 모습과 입덕을 부르는 ‘티키타카’로 파이팅이 넘쳐흘렀다. 특히 세 부부의 완벽한 피사체 뒤로 베일에 싸인 묘령의 여인, 중국어 번역가 송원 역 이민영이 빛나는 드레스 자태를 드러내 눈길을 끌었다. 설레는 표정으로 존재감을 표출한 이민영이 극중 일으킬 파란은 무엇일지 궁금증을 증폭시키고 있다.

제작진 측은 “작품에 대한 믿음과 자부심으로 파격적 연기 변신을 감행한 배우들에게 감사함을 전한다. 든든한 마음으로 즐겁고 안전하게 촬영 중이다”라며 “부부와 사랑에 대한 날카로운 시선이 돋보일 Phoebe(임성한)작가표 부부극에 많은 관심을 부탁드린다”라고 밝혔다.

사진 제공 = ㈜지담 미디어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

포토뉴스

+더보기
[긴급]주식이것또 상한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