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영화

김향기X류현경X염혜란 '아이' 2월10일 개봉…감성스틸 공개

기사입력 2021. 01. 12 16:27
이미지중앙

[헤럴드POP=이미지 기자] 김향기, 류현경, 염혜란의 만남으로 기대감을 높이는 '아이'가 개봉을 확정 지으며, 감성 스틸을 공개했다.

영화 '아이'는 아동학과 졸업반의 보호 종료 청년 ‘아영(김향기)’이 생후 6개월 아이를 홀로 키우는 ‘영채(류현경)’의 베이비시터가 되면서 시작되는 따뜻한 위로의 이야기를 그린 작품.

이번에 공개된 '아이'의 스틸은 영화가 선사하는 따스한 감성을 고스란히 담아내는 것은 물론 김향기, 류현경이 선보일 연기 호흡과 시너지에 대한 기대를 높인다. 특히 두 배우의 엇갈린 시선을 통해 어떤 관계와 이야기가 펼쳐질지 영화의 궁금을 더한다.

'아이'는 탄탄한 연기력으로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종횡무진하는 대한민국 대표 배우들의 조합으로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먼저 '신과 함께' 시리즈, '증인', '우아한 거짓말' 등을 통해 러블리한 매력과 섬세한 연기력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김향기가 보호 종료 청년으로 아동학과 졸업을 앞둔 대학생 ‘아영’ 역을 맡아 성숙한 연기 변신을 예고한다.

또한 강렬한 개성의 실력파 배우 류현경이 6개월 된 아들을 홀로 키우는 미혼모 ‘영채’ 역을 맡아 열연을 기대케 한다. '기도하는 남자', 드라마 '남편한테 김희선이 생겼어요' 등의 다채로운 작품에서 인상적인 연기를 선보였던 류현경은 '아이'를 통해 베이비시터 ‘아영(김향기)’을 만나 고단한 삶 속 위로를 필요로 하는 ‘영채’의 모습으로 깊은 공감을 전할 것이다. 최근 드라마 '경이로운 소문'을 통해 최고의 주가를 달리고 있는 염혜란 역시 '아이'를 통해 활약을 더한다. '아이 캔 스피크', '증인', 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 등 매 작품마다 독보적인 존재감을 드러낸 염혜란은 ‘영채’의 곁에서 든든한 힘이 되어 주는 동료 ‘미자’ 역으로 극을 더욱 풍성하게 빛낼 것이다.

이렇게, 김향기, 류현경, 염혜란의 다채로운 매력과 탁월한 연기력을 기대케 하는 '아이'는 '동구 밖', '기형아' 등 단편영화를 통해 현실을 그린 듯한 섬세한 연출력을 인정받아 온 김현탁 감독이 직접 각본을 쓰고 연출을 맡았다.

2021년 새해를 여는 따스한 위로와 치유를 선사해 줄 '아이'는 오는 2월 10일 개봉한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

포토뉴스

+더보기
[긴급]주식이것또 상한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