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방송

'불후의 명곡' 김재환, 함춘호와 기타연주 하는 황치열에 질투..."빼앗긴 기분"

기사입력 2021. 01. 16 19:23
이미지중앙

KBS2TV '불후의 명곡' 캡처





[헤럴드POP=임채령 기자] 김재환이 황치열을 질투했다.

16일 방송된 KBS2TV '불후의 명곡'에서는 故 김현식 편으로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김신영은 황치열에게 "매달 한 번씩 함께했다"고 말했다. 이에 황치열은 "가수로서 발판을 만들어 준 곳이다"며 "친정같은 느낌이다"고 말했다.

무대에 대해서 김재환은 "故 김현식은 제게 교과서 같은 분"이라며 "당시 기타 세션 하셨던 함춘호 선생님과 함께 한다"고 말했다. 이에 김재환은 "최근 함춘호 선생님과 '열린음악회' 무대에서 함께 했었는데 빼앗긴 느낌이 든다"며 질투심을 드러냈다.

이말에 황치열은 "기타를 잘 치니까 스스로 하면 되지 않냐"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포르테 디 콰트로는 "저희는 10개 도시 이상 전국 투어를 같이 다녔다"라고 말했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

포토뉴스

+더보기
[긴급]주식이것또 상한가